사랑이야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사랑이야기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바람
댓글 1건 조회 4회 작성일 20-01-08 10:23

본문

한 여자가 있었습니다.



어느모로 보나

남부러울데가 없을 것 같은 이 여자는 큰 컴플렉스가

 있었는데 그건 눈썹이 없다는 겁니다.


 정말 하나두요.

항상 짙은 화장으로 눈썹을 그리고 다녔지만

 마음은 편치않았겠죠.


그러던

여자에게도 사랑하는 남자가 생겼습니다.

 정말로 사랑했어요.


남자도

여자에게 다정하고 따스하게 대해

주었고 둘은 결혼을 했습니다.


그러나

여자는 그놈의 눈썹때문에 항상

불안했겠지요.

일년이지나고

이년이 지나도 여자는 자기만의 비밀을 지키면서 행여나

들키면 어쩌나 그래서 자기를 싫어하게되면 어쩌나...

따뜻하기만

한 남편의 눈길이 경멸의 눈초리로 바뀌는건

 정말 상상조차 할수 없었습니다.


그렇게

 삼년이란 세월이 무사히 지나갔습니다.

그러다가.....

이들 부부에게 예상치 않던 불행이

닥쳐왔습니다.

상승일로를

달리던 남편의 사업이 일순간

망하게된거지요.

둘은

길거리고 내몰리고 밑바닥부터 다시

시작해야했습니다.

먼저

시작한것이 연탄배달이었습니다.

남편은

앞에서 끌고 여자는 뒤에서 밀며 열심히

연탄을 배달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바람이 살랑살랑 불어오던

오후였습니다.

언덕에서

불어온 바람때문에 리어카의 연탄재가 날라와 여자의

얼굴은 온통 검뎅 투성이가 되었습니다.


눈물이

 나고 답답했지만 여자는 닦아낼 수

없었습니다.

혹시나

자기의 비밀이 들켜버릴까봐요.

그 때

남편이 걸음을 멈추고 아내에게

 다가왔습니다.

그리고

수건을 꺼내어얼굴을 닦아주기

시작했습니다.

남편은..

아내의 눈썹부분만은 건드리지 않고 얼굴의

다른부분을 모두 닦아내는 것이었습니다.


그렇게 눈물까지

 다 닦아준 후 다정하게 웃으며 남편은 다시

수레를 끌기 시작했습니다.

[출처] 사랑이야기


추천0

댓글목록

profile_image

아린아린이님의 댓글

아린아린이 작성일

바로 사랑입니다

Total 772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모아튜브 댓글1
운영자 10 0 01-06
공지 운영자 44 0 12-16
공지 운영자 50 0 12-16
공지 운영자 46 0 12-16
공지 운영자 52 0 12-13
공지 운영자 120 0 11-02
766 바람 2 0 01:11
765 아린아린이 2 0 00:55
764 아린아린이 1 0 00:55
763 아린아린이 1 0 00:54
762 아린아린이 1 0 00:54
761 아린아린이 1 0 00:53
760 아린아린이 2 0 00:52
759 바람 2 0 00:09
758 바람 2 0 00:07
757 바람 2 0 00:05
756 zuro 3 0 01-23
755 운영자 8 0 01-23
754 운영자 6 0 01-23
753 아린아린이 3 0 01-23
752 아린아린이 4 0 01-23
751 아린아린이 3 0 01-23
750 아린아린이 3 0 01-23
749 바람 4 0 01-23
748
설날 인사말 모음. N새글 댓글1
바람 4 0 01-23

검색



Copyright © MOAzum.net All rights reserved.